근황 횡설



제 책이 나왔습니다.
누르면 구입처로 이동하는 친절한 센스.
....라기보다는, 책에 대한 안내가 가장 잘 된 페이지라서요.

아마도 한동안, 이 글이 또 맨 위에 떠 있겠네요.
이 책이 1년 정도는....제 '근황'으로 설명이 가능할 것 같습니다.

저는 ㄴㅇㅂ 블로그에서 여전히 잘 놀고 있습니다.
진짜 근황은 그곳에 즐비할 거예요.

가끔, 예전에 이글루스에서 정겹게 놀던 시절이 그립기도 해요.
(애들이 아기라서 참 행복했던 그 시절...)
하지만 지금이 그때보다 더 즐겁고 행복하고, 가까운 사람이 많아진 것도 사실이긴 해요.

나름대로 발전하며 지내고 있다고 스스로 느끼고 있으니, 다행입니다. 


Linea..


공지 겸 근황 횡설

아....이제 이 블로그는 짝수월에만 쓰는 곳으로 전락했군요.
그래도 아쉽지 않습니다. 프리챌도 없어지는 마당에, 이렇게 세상은 변하는 것이지요.
이 글도 몇 분이나 보실지는 모르지만....
그래도 방치의 스멜이 너무 오래 풍기는 건 집주인으로서 원하지 않기에, 
짧은 공지글 하나 올립니다.

이글루스를 열렬히 사랑했던 건 아니지만(사실 근 2~3년 동안 되려 정이 식었...)
운영 주체가 바뀌는 것을 실시간으로 지켜보면서 많이 안타깝기는 했어요.
그래도, 어떻게든지 돌아가겠지요. 그러리라 믿습니다.

사실 아시는 분들은 아시다시피, 저는 이제는 본채가 된 별채 블로그에서 아주 잘 놀고(...) 있습니다.
어차피 옆에 링크도 있으니, 굳이 이 포스팅에 링크를 올려서 방문 구걸은 하지 않습니다. ^^;
오실 분들은 와서 종종 인사해 주시고, 눈팅만 하시면 저야 잘은 모르지만, 어쨌든 그래도 나중에 안다면 반갑고...그런 것이죠.

대부분이 그러시듯이 그냥 물 흐르는 대로 살고 있습니다. 물이 좀 거칠고 빨리 흘러서 탈이지만요.
블로그 관리 같은 것에 얽매이면서 살기에는, 실제 삶이 너무나 다이나믹한 요즈음이네요.
30대라는 나이가 그런 것 같습니다. 또, 그렇게 30대를 보내야 40대 이후가 더 멋질 것이라 기대도 해 보고요.


정식 공지 포스팅이 맨 위에 띄워져야 블로그가 스산하지 않을 것 같아서 이렇게 포스팅을 썼습니다.
저도 사실은 이글루스 지인분들의 블로그에 새 소식이 뜨면, 눈에 띄지 않게 살짝 구경하고 올 때가 많습니다. ^^;

다들 자신의 일을 열심히 하며 살고 있는 사회, 그렇게 돌아가는 사회라고 생각합니다.
다시 5년 이상...뉴스는 보기 힘들겠지만...
그래도 가정 안에서는 언제나 그렇듯이 재밌게 살고 있을 겁니다. 모두들 그러실 테지요. :)


Linea..


1 2 3 4 5 6 7 8 9 10 다음



통계 위젯 (화이트)

20
4
323393

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(화이트)

158